× 전시회안내 출품제품 참가업체정보 전시회뉴스 부스도면 사전등록 온라인프리뷰 제품등록하기
× 카카오톡 페이스북 밴드 블로그
홈 > 전시회 뉴스

전시회뉴스

[금속산업대전 2018](주)대영파워펌프, 새로운 알고리즘 개발로 동력낭비 최소화

국내 넘어 글로벌 기업으로의 도약 준비 중

기사입력 2018-10-04 12:07


물은 사람이 살아가는데 없어서는 안 되는 필수재로, 생활용수뿐만 아니라 산업에서도 중요하게 쓰이고 있다. 이러한 산업용수를 필요한 곳에 옮겨주는 펌프의 기술은 날로 발전하고 있다.

오는 10월 30일부터 11월 2일까지 일산 킨텍스에서 열리는 금속산업대전 2018에 참가하는 (주)대영파워펌프는 1969년 창립 이래 현재까지 펌프에 매진해 온 산업용펌프 전문제조기업이다.

특히 건설 및 산업용 펌프에 특화돼 있으며 ‘고객 감동 실현 및 고객의 가치 창출’이라는 목표를 가지고 고객에게 맞는 펌프 솔루션을 제공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이번 금속산업대전에서 (주)대영파워펌프가 선보일 제품은 그린베스텍 부스터시스템(이하 GBT)으로, 펌프의 정확한 성능을 자동 인식하는 제어기술과 높은 효율지점으로 이동하는 제어기술로 펌프의 성능 최적화에 의한 절전효과를 극대화해 기존 부스터 시스템 대비 10~20% 절전 효과를 얻을 수 있다.

이 외에도 입형다단터빈펌프(이하 DVT), 수중배수펌프(이하 DWE), 스프르트펌프(이하 DSR) 등을 전시할 예정으로, DVT는 부스터시스템의 주펌프로 공동주택, 아파트, 빌딩의 급수용, 소화전용, 일반급수 및 가압용으로 쓰인다.

DWE는 기계적 씰(Seal)에 의해 완전 밀봉된 수중모터 형식으로 설치면적이 적고, 모터직결형으로 운반 및 설치가 용이하다. 자동탈착장치를 이용해 배관의 해체없이 유지보수가 가능한 제품이다.

DSR은 고정물이 걸리지 않는 임펠러(액체 섞는 날개) 사용으로 막힘이 발생하지 않으며, 사용용도에 따라 사양 변경이 가능해 운영 효율이 높다는 게 관계자의 설명이다. 하수처리장, 폐수, 산업배수, 공업용수 등으로 쓰이는 제품이다.

(주)대영파워펌프 송경희 대표이사는 “고객의 의견을 즉각적으로 제품에 반영해, 정확한 납기와 신속한 A/S를 제공하도록 노력하겠다”며 “대영파워펌프가 국내를 넘어 글로벌 강소기업이 되는 과정을 지켜봐달라”고 포부를 밝혔다.

참가업체 전시제품

CCTV SI (System Integration)

CCTV SI (System Integration)

CLAD PRODUCTS

CLAD PRODUCTS
클래드 제품은 내구성이 우수하고 부식 및 마모 저항성이 뛰어나며 기계적 특성이 우수합니다. 따라서 고압 및 내식성이 요구되는 지역에서 피복 파이프가 널리 사용됩니다. 클래드코리아(주)는 풍부한 경험과 첨단 기술로 피복관 제조 분야의 많은 고객들로부터 인정과 신뢰를 얻었으며, 부속품, 용기, 밸브, 기타 품목에 기술이 사용되고 있습니다.

OSKAR FRECH - HOT and COLD chamber die casting machine

OSKAR FRECH - HOT and COLD chamber die casting machine
70년 역사의 다이캐스팅 산업 선두주자인 독일의 OSKAR FRECH사의 Die casting machine

정밀부품 지지대

정밀부품 지지대
전자,전기제품 사양에 따라 제작하여 사용하며, 지지대는 PCB기판 공간 뛰움 부품으로 모든제품 기판에 사용되며 또한 각종 노즐, 인써트, 통신볼트, PC볼트, 생산 판매함
이전제품 보기 다음제품 보기 전시제품 더보기

[금속산업대전 2018](주)대영파워펌프, 새로운 알고리즘 개발로 동력낭비 최소화

국내 넘어 글로벌 기업으로의 도약 준비 중

기사입력 . 2018-10-04 12:07:54


물은 사람이 살아가는데 없어서는 안 되는 필수재로, 생활용수뿐만 아니라 산업에서도 중요하게 쓰이고 있다. 이러한 산업용수를 필요한 곳에 옮겨주는 펌프의 기술은 날로 발전하고 있다.

오는 10월 30일부터 11월 2일까지 일산 킨텍스에서 열리는 금속산업대전 2018에 참가하는 (주)대영파워펌프는 1969년 창립 이래 현재까지 펌프에 매진해 온 산업용펌프 전문제조기업이다.

특히 건설 및 산업용 펌프에 특화돼 있으며 ‘고객 감동 실현 및 고객의 가치 창출’이라는 목표를 가지고 고객에게 맞는 펌프 솔루션을 제공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이번 금속산업대전에서 (주)대영파워펌프가 선보일 제품은 그린베스텍 부스터시스템(이하 GBT)으로, 펌프의 정확한 성능을 자동 인식하는 제어기술과 높은 효율지점으로 이동하는 제어기술로 펌프의 성능 최적화에 의한 절전효과를 극대화해 기존 부스터 시스템 대비 10~20% 절전 효과를 얻을 수 있다.

이 외에도 입형다단터빈펌프(이하 DVT), 수중배수펌프(이하 DWE), 스프르트펌프(이하 DSR) 등을 전시할 예정으로, DVT는 부스터시스템의 주펌프로 공동주택, 아파트, 빌딩의 급수용, 소화전용, 일반급수 및 가압용으로 쓰인다.

DWE는 기계적 씰(Seal)에 의해 완전 밀봉된 수중모터 형식으로 설치면적이 적고, 모터직결형으로 운반 및 설치가 용이하다. 자동탈착장치를 이용해 배관의 해체없이 유지보수가 가능한 제품이다.

DSR은 고정물이 걸리지 않는 임펠러(액체 섞는 날개) 사용으로 막힘이 발생하지 않으며, 사용용도에 따라 사양 변경이 가능해 운영 효율이 높다는 게 관계자의 설명이다. 하수처리장, 폐수, 산업배수, 공업용수 등으로 쓰이는 제품이다.

(주)대영파워펌프 송경희 대표이사는 “고객의 의견을 즉각적으로 제품에 반영해, 정확한 납기와 신속한 A/S를 제공하도록 노력하겠다”며 “대영파워펌프가 국내를 넘어 글로벌 강소기업이 되는 과정을 지켜봐달라”고 포부를 밝혔다.
이아름 기자 lar6636@kidd.co.kr